[단독] 홍윤화, 촬영 중 십자인대 파열…"수술 날짜 조정중"


개그우먼 홍윤화가 촬영 중 십자인대 파열 부상을 당했다.

한 연예 관계자는 11일 텐아시아에 "홍윤화가 10일 tvN STORY '씨름의 여왕' 촬영 도중 다리 부상을 당해 수술을 받을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와 관련 홍윤화의 소속사 제이디비엔터테인먼트 측은 "촬영 중 사고로 십자인대가 파열됐다. 현재 출연 중인 방송 스케줄을 최대한 조정 중에 있다. 곧 수술 날짜를 잡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홍윤화는 부상에도 '씨름의 여왕' 출연진들과의 의리를 지키기 위해 촬영 후 회식 자리에도 참여했다는 후문이다.

현재 홍윤화는 ‘코미디빅리그’ '씨름의 여왕' 등에 고정으로 출연하며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활약 중이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