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이주빈 인스타그램
사진=이주빈 인스타그램


배우 이주빈이 여신 비주얼을 뽐냈다.

최근 이주빈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봄이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주빈은 레드 슈트를 입고 모던함을 자랑했다. 이주빈의 길쭉한 몸매가 눈길을 끈다.

한편 이주빈은 넷플릭스 '종이의 집: 공동경제구역'에 미선 역으로 출연중이다. 덴버 역의 김지훈과의 베드신으로 많은 화제를 모았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