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유비, 호텔서 가운만 입고 '민망'…별 인증샷을 다 찍네 [TEN★]


이유비가 파격 셀카를 공개했다.

이유비는 5일 자신의 SNS에 “낼 “촬영 잘해야지"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호텔로 보이는 공간에서 가운만 입은 채 셀카를 찍는 이유비의 모습이 담겼다. 방금 샤워를 마친 듯 머리에는 수건이 감싸져 있다. 민망한 인증샷이 놀라움을 자아낸다.

한편 이유비는 티빙 ‘유미의 세포들2’에 출연 중이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