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츄 인스타그램
사진=츄 인스타그램


이달의 소녀 츄가 인형 비주얼을 뽐냈다.

1일 츄는 이달의 소녀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우리 오늘 예쁘게 나와서 좋아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츄는 군살 하나 없는 극세사 팔뚝 라인을 선보였다. 앞서 츄는 소속사 이적 논란에 휩싸인 바 있다.

한편 이달의 소녀는 최근 데뷔 후 첫 음악방송 2관왕을 차지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