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안84, 나도 패셔니스타로 옷 샀다...수목원에서 힐링중[TEN★]


기안84, 나도 패셔니스타로 옷 샀다...수목원에서 힐링중[TEN★]
웹툰작가 기안84가 근황을 전했다.

기안84는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옷샀다, 바람쐬러 수목원 왔는데 귀신의 집도 있고 풀내음도 다 좋다"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패턴이 들어간 셔츠와 와이드 팬츠를 입고 캐주얼한 룩을 선보였다.

이어 "라쿤이 좁은 곳에 있어서 마음 아픈 거만 빼면.ㅠ"라고 덧붙였다.

한편 기안84는 최근 MBC '나 혼자 산다'에서 번아웃 증후군을 겪고 있다고 고백한 데 이어 찾아간 한의원에서 화병 진단까지 받아 안타까움을 샀다.

사진=기안84 SNS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