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준열♥' 혜리, "완벽해 보인다는 건 엄청난 일"…꽃다발 들고 의미심장 [TEN★]


배우 이혜리가 일상을 공유했다.

이혜리는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완벽할 수는 없지만 그렇게 보인다는 건 엄청난 일이지. 그래그래”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엔 꽃다발을 들고 있는 이혜리의 모습이 담겼다. 흰 티에 머리를 질끈 묶어 올린 그는 수수한 모습으로 꽃향기에 취해 있다. 민낯에도 빛나는 미모를 자랑하고 있다.

한편 이혜리는 드라마 '꽃 피면 달 생각하고'에 출연했다. 현재 차기작을 고르는 중이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