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제공= 생각엔터테인먼트
사진 제공= 생각엔터테인먼트


가수 김호중이 광고계에서도 대세 행보로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지난 18일 신곡 ‘빛이 나는 사람’을 발매하며 각종 음원차트에서 1위를 휩쓴 김호중이 최근 헤어 브랜드의 모델로도 발탁되면서 광고계의 열띤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김호중은 꾸준한 선행으로 이목을 끌며 ‘연예계의 기부 천사’로 알려진 만큼, 사회공헌활동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는 브랜드의 모델로도 발탁돼 ‘대세’임을 입증했다.

앞서 김호중은 신곡 ‘빛이 나는 사람’으로 발매와 동시에 벅스 차트에서 1위를 차지한 것은 물론, 멜론과 지니 차트에도 이름을 올려 화제를 모았다.

광고계 섭렵은 물론 신곡 발매 소식을 알리며 열일 행보를 알린 김호중은 세계 3대 테너이자 오페라의 황제로 불리는 플라시도 도밍고 내한에 초청받아 듀엣 공연까지 예고, 티켓 오픈 2분 만에 매진시키는 성과를 달성했다.

한편, 김호중은 오는 9월 30일부터 10월 2일까지 서울 올림픽체조경기장을 시작으로 전국투어 콘서트를 개최할 예정이다.

김서윤 텐아시아 기자 seogug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