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서하얀 인스타그램
사진=서하얀 인스타그램


임창정 아내 서하얀이 우아한 매력을 뽐냈다.

서하얀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밤 열두시 땡 퇴근! 콘서트와 런칭 그리고 행사까지 예스아이엠 식구들 모두가 스케줄 맞추느라 진심을 다해 열정을 쏟고 있어요. 고맙습니다! 그래도 잘 먹고 푹 자고 건강하기! #전주콘D-1"이라고 글을 올렸다. 사진 속 서하얀은 벽에 기대 앉아있다. 화이트 셋업에 명품브랜드 H사의 샌들로 우아한 룩을 완성했다. 싱긋 미소 짓는 아름다운 모습은 감탄을 자아낸다.

전직 승무원 출신 서하얀은 2017년 18살 연상의 임창정과 결혼했다. 부부는 다섯 아들을 키우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