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전미라 인스타그램
/사진=전미라 인스타그램


테니스 국가대표 출신 겸 가수 윤종신 아내 전미라가 일상을 공유했다.

전미라는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딸들과 딸 친구 데리고 자전거. 다음 번엔 보드 타러 가자. 엄마 따라 다니는 오리 새끼들 같네"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전미라 인스타그램
/사진=전미라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 속 전미라는 딸들과 딸 친구와 함께 자전거를 타고 있는 모습. 또한 전미라는 핫팬츠를 착용해 길쭉한 다리를 자랑했다.

한편 전미라는 2006년 가수 윤종신과 결혼,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