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첫 공개 9주년 "비밀병기→ 올라온드 아티스트"


방탄소년단 뷔가 비밀병기의 베일을 벗고 첫 공개된 지 9주년을 맞아 팬들의 축하가 이어졌다.

지난 2013년 6월 2일, 방탄소년단 공식 트위터에 ‘V’라는 한 글자와 모자를 눌러쓴 사진이 공개됐다. 바로 뷔가 자신의 존재를 처음 알린 것이다. 방탄소년단 멤버가 6인이 아닌 7인이라는 사실도 처음 밝혀져 팬들에게 놀라움을 안겼다.

당시 방탄소년단 멤버들은 데뷔하기전인 2012년 초부터 2년에 걸쳐 수많은 온라인 프로모션 영상과 SNS에 등장하며 팬들과 소통했지만, 뷔는 철저히 비밀에 싸여있었다.
방탄소년단 뷔, 첫 공개 9주년 "비밀병기→ 올라온드 아티스트"
2011년 연습생으로 발탁된 뷔는 2년 동안 단 한번 공개되지 않고 있다가, 방탄소년단 데뷔일을 불과 11일 앞두고 2013년 6월 2일 전격 공개됐다.

뷔가 비밀병기로 공개되지 않은 것에 대해 팬들은 “어렸을 때부터 완성형 아이돌이어서 다른 곳에서 스카우트할 수 있어서 이해한다”라는 반응을 보였다.

이에 대해 방시혁 하이브의장은 지난 2021년 롤링스톤과의 인터뷰에서 밝혔다. 그는 “드디어 방탄소년단이라는 팀이 완성이 됐다는 것을 알리기 위한 모멘텀이 필요했다. 뷔는 외모와 성격 면에서 모두 굉장한 매력을 가지고 있었기 때문에 마지막으로 공개될 때 임팩트가 있지 않을까라고 생각했다”라고 설명하고 매우 효과적인 전략이었다고 자평했다.
방탄소년단 뷔, 첫 공개 9주년 "비밀병기→ 올라온드 아티스트"

방의장의 전략은 들어맞아 뷔는 데뷔 후 강렬한 임팩트를 발휘해 입덕요정으로 불리며 빛나는 존재감을 발휘했다. 뷔는 타고난 재능에 각고의 노력을 더해 아이돌뿐만 아니라 작곡·작사가, 프로듀서, 연기자 등 다재다능한 능력을 발휘하며 올라운더 아티스트로 성장했다.

9년 동안 끊임없는 노력은 뷔를 WORLDWIDE ACE V, Worldwide it Boy. DIAMOND VOICE. ACE OF KPOP, CUTURAL ICON OF THE EAST, FACE GENIUS, History Maker V, Record Setter V, MEGA INFLUENCER 등 수많은 수식어로 불리게 했다.

뷔의 첫 공개 9주년을 맞아 팬들은 기부활동으로 의미 있는 축하에 나섰다. 스페인 팬베이스 ‘BTS V Spain’는 자폐증 환자와 그 가족들을 돕는 단체 ‘APNA’에 기부, 두바이 팬메이스 ‘UAE_BTSV’는 어린이에게 식사를 제공하는 단체에 기부금을 전달, 필리핀의 ‘TAEHYUNG PHILIPPINES’는 학교의 정원 미화프로젝트 일환으로 The Vante Garden(반테가든)을 만들고 뷔의 자작곡 Christmas Tree, Sweet Night, Winter Bear의 이름을 딴 벤치를 기부, ‘BTS V BANGLADESH’는 비영리 동물보호단체 ‘로빈후드 동물구조원’에 기부금을 전달해 선한 영향력을 전파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