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텐아시아DB
사진=텐아시아DB


방송인 신동엽이 부친상 비보를 전했다.

신동엽의 소속사 SM C&C는 31일 "금일(31일) 당사 아티스트 신동엽의 부친께서 향년 88세로 별세하셨다"고 알렸다.

서울 모처에 빈소가 마련된 가운데, 장례는 가족, 친지분들과 조용하게 치를 예정이다. 소속사는 "가족들이 고인을 애도할 수 있도록 배려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당사 아티스트 신동엽을 비롯한 가족분들에게 위로와 애도를 전합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라고 고인의 명복을 빌었다.

이하 SM C&C 공식입장 전문.

금일(31일) 당사 아티스트 신동엽의 부친께서 향년 88세로 별세하셨습니다.

서울 모처에 빈소가 마련된 가운데, 장례는 가족, 친지분들과 조용하게 치르려고 합니다. 가족들이 고인을 애도할 수 있도록 배려 부탁 드리겠습니다.

또한, 예정되어 있는 신동엽의 스케줄은 현재 일정을 조율 중에 있어 세세한 확인이 어려운 점 양해 부탁드립니다.

당사 아티스트 신동엽을 비롯한 가족분들에게 위로와 애도를 전합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