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나 류필립 부부 / 사진=미나 인스타그램
미나 류필립 부부 / 사진=미나 인스타그램


가수 미나가 탄탄한 몸매를 과시했다.

미나는 지난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오늘 제가 다니는 폴댄스학원이 더 큰 장소로 이사하는날^^ 오픈식다녀왔어요~"라는 글과 함께 몇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남편 류필립과 다정한 포즈를 취하고 있는 미나의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올해 51세라는 나이가 무색할 만큼 볼륨감 넘치는 몸매를 보여주고 있다.

한편, 미나는 2018년 17살 연하 아이돌 가수 출신 류필립과 결혼했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