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새론, 음주운전 적발…채혈 검사 요구해 병원行


배우 김새론이 음주상태로 운전하다 경찰에 적발됐다.

18일 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김새론은 이날 오전 8시께 서울 강남구 학동사거리 인근에서 구조물을 받고 도주했다.

경찰은 "비틀거리며 운전하는 차량이 있다"는 신고를 6~7번 받고 현장에 출동했다. 경찰은 김새론을 상대로 음주 측정을 실시했으나 김새론이 채혈을 요구해 병원으로 향했다.

경찰은 정확한 검사 후 혐의를 확정 지을 예정이다.

김새론은 2000년 생으로 올해 22세다. 2001년 잡지 모델로 데뷔했으며 영화 '아저씨'로 큰 사랑을 받았다. 이후 영화 '도희야' '맨홀' '눈길' 동네사람들' 등과 드라마 '여왕의 교실' '마녀보감' '레버리지 : 사기조작단' 등에 출연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