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손태영 인스타그램
사진=손태영 인스타그램


배우 손태영이 미국에서 아이들과 지내는 근황을 전했다.

손태영은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LIHO"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손태영의 딸 리호가 바닥에 그린 그림이 담겼다. 동물 발바닥, 비구름과 여자 아이 등의 그림을 그린 가운데, 올해 8살 된 그의 남다른 감각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손태영은 2008년 배우 권상우와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이들은 현재 미국에 머물고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