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현희 /사진=제이쓴 인스타그램
홍현희 /사진=제이쓴 인스타그램


개그우먼 홍현희 남편 겸 인테리어 디자이너 제이쓴이 일상을 공유했다.

제이쓴은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혀니야 이제 물컵 그만 사고 갈비 많이 사줄게. 나는 혀 뽑는 줄 알았지, 뭐야 #오늘도평화로운홍쓴이네 #♥"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냉면을 먹던 중 갈비를 뜯고 있는 홍현희의 모습이 담겼다. 임신 중인 홍현희는 먹덧이 폭발한 듯 인정사정없이 갈비를 뜯고 있어 시선을 끈다.

한편 제이쓴은 2018년 개그우먼 홍현희와 결혼했다. 최근 두 사람은 결혼 4년 만에 임신 소식을 전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