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나 /사진=미나 인스타그램
미나 /사진=미나 인스타그램


가수 미나가 동안 외모를 자랑했다.

미나는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미나는 51세라는 나이가 믿기지 않는 동안 외모를 자랑해 시선을 끈다.

미나는 아이보리색의 트위드 재킷과 바지를 착용해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그는 청순하면서도 섹시한 아우라가 돋보인다.

한편 미나는 2018년 17살 연하 류필립과 결혼했다. 현재 두 사람은 유튜브 채널을 통해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