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김혜수 인스타그램
사진=김혜수 인스타그램


배우 김혜수(53)가 굴욕 각도에도 목주름 하나 없는 명품 비주얼을 자랑했다.

김혜수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WAKING UP"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카메라 각도를 아래로 한껏 내린 상태로 쳐다보는 김혜수의 모습이 담겼다. 굴욕 없는 비주얼이 감탄을 자아내는 가운데, 53세라고는 믿기지 않는 목주름 하나없는 피부가 시선을 강탈한다.

김혜수는 류승완 감독 신작인 영화 '밀수',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소년심판'에 출연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