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안84, 술과 따뜻함은 너무 좋아...이시언 "이자시가 이르지마ㅜㅜ"[TEN★]


기안84, 술과 따뜻함은 너무 좋아...이시언 "이자시가 이르지마ㅜㅜ"[TEN★]
웹툰작가 기안84가 충격적인 일상을 전했다.

기안84는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술과 보일러, 좋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맨 바닥에 이불 없이 누운 기안84가 소주병을 통째로 들고 술을 마시고 있다.

한편 기안84는 2008년 웹툰 '노병가'로 데뷔해 '패션왕' '복학왕' '회춘' 등을 연재했다.

사진=기안84 SNS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