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미국 빌보드 '이머징 아티스트' 1위..막강 솔로 파워


방탄소년단 뷔가 빌보드 ‘이머징 아티스트’ 1위를 거머쥐며 막강 솔로 커리어를 자랑하고 있다.

지난 5일(현지 시간) 미국 음악 전문 매체 ‘Billboard’(빌보드)가 집계한 최신 주간 차트에 따르면 뷔가 8일자 ‘Emerging Artists(이머징 아티스트)’ 차트에서 1위에 이름을 올리는 영광을 안았다.

‘이머징 아티스트’ 1위에 오른 한국 솔로 아티스트는 RM, 슈가 그리고 뷔, 단 세 명뿐이며 제이홉과 진은 각각 3위와 4위에 오른 바 있다.

‘이머징 아티스트’ 차트는 ‘핫 100’, ‘빌보드 200’, ‘소셜 50’을 포함한 여러 빌보드 차트에서 아티스트 활동을 측정하는 모든 것을 포괄하는 ‘아티스트 100’과 동일한 공식을 이용하여 한 주의 가장 인기 있는 아티스트의 순위를 결정한다. ‘핫 100’ 또는 ‘빌보드 200‘에서 상위 25위 안에 진입한 아티스트, 상위 10위를 두 부문 이상 달성한 아티스트는 제외하여 산출한다.
방탄소년단 뷔, 미국 빌보드 '이머징 아티스트' 1위..막강 솔로 파워
뿐만 아니라 뷔는 ‘Artist 100(아티스트 100)’ 차트에서도 57위를 기록하며 솔로 아티스트로서의 막강 영향력과 인기를 입증했다.

또한 뷔가 부른 SBS 드라마 ‘그 해 우리는’ OST ‘Christmas Tree(크리스마스 트리)’는 빌보드 ‘Hot 100(핫 100)’ 차트에 79위로 데뷔했으며, 이는 한국 드라마 OST 최초의 기록이다.

빌보드 ‘Global 200’과 ‘Global(Excluding US)’에서는 한국 남자 솔로 아티스트로서 최고 순위이자 한국 OST 최고 순위인 51위, 43위라는 놀라운 성적을 기록하며 막강한 음원 파워를 과시하기도 했다.

지난 4일에는 빌보드 ‘Digital Song Sales(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1위로 컬래버레이션을 제외한 한국 솔로 아티스트로서뿐 아니라 한국 OST 최초의 기록을 달성했다. 지금까지 미국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1위에 오른 한국 솔로 아티스트는 싸이, 슈가, 그리고 뷔 단 세 명 뿐이라 더욱 놀랍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