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정국 '유포리아' 스포티파이 3억 1000만 돌파→솔로 3곡 총 5억 7000만


방탄소년단(BTS) 정국이 스포티파이(Spotify)에서 글로벌 음원킹의 파워를 과시했다.

세계 최대 음원 플랫폼 스포티파이에서 정국의 솔로곡 '유포리아'(Euphoria)가 3억 1000만 스트리밍을 넘어서는 강력한 음원 저력을 보였다.

2018년 8월 방탄소년단이 발매한 'LOVE YOURSELF 結 Answer' 앨범 수록곡이자 정국의 솔로곡 '유포리아'는 스포티파이에서 한국 남자 솔로곡 '최초' 3억 1000만 스트리밍을 기록하는 압도적인 음원 인기를 보여줬다.

또 '유포리아'는 한국 가수의 B-사이드 곡 중 '최초'로 3억 1000만 스트리밍을 달성했다.

'유포리아'는 발매 3년이 지났지만 스포티파이에서 매일 평균 25만 이상 상승하는 스트리밍 수치를 나타내며 식지 않은 인기를 자랑하고 있다.

'유포리아'외 정국의 또 다른 솔로곡들도 스포티파이에서 롱런하는 뜨거운 인기를 누리고 있다.
방탄소년단 정국 '유포리아' 스포티파이 3억 1000만 돌파→솔로 3곡 총 5억 7000만
2020년 발매한 정국의 솔로곡 '시차'(My Time)는 1억 5900만, 2016년 발표한 '비긴'(Begin)은 1억 700만 스트리밍을 넘어섰다.

또 정국은 스포티파이에서 오직 솔로 3곡 만으로 총 5억 7000만 스트리밍을 넘어서는 독보적인 인기도 나타냈다.

'유포리아'는 어떠한 프로모션 없이 성공하기 힘든 미국에서 한국 남자 아이돌 솔로곡 '최초'로 50만 이상 유닛이 판매됐고 이에 미국 레코드산업협회(Recording Industry Association of America, RIAA)로부터 골드 인증을 받을 자격을 획득했다.

'유포리아'는 미국 빌보드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1위에도 오른 바 있고 역대 한국 아이돌 솔로곡 중 최장 기간 1위인 90주 차트인하는 막강한 음원 대기록을 세우고 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