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신다은 인스타그램
사진=신다은 인스타그램


배우 신다은이 남편 임성빈의 다정다감한 면모에 감동했다.

신다은은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세상에 - 일어나 보니 임소장이 이쁘게 지단까지 만들어서 떡국을 해놨다. 아무래도 임소장이 올해는 내말을 잘 들을 준비가 된 거 같다 #사이좋게 2022 #신난다은"이라고 글을 올렸다. 또한 장소 태그 위치에는 장소 대신 '감동받았쟈나'라는 문구를 써넣었다. 함께 게시한 사진에는 테이블 위에 정갈하게 차려진 떡국이 보인다. 김치도 귀여운 모양의 그릇에 담겨있다. 임신한 신다은을 위해 떡국을 차려준 임성빈의 다정한 면모가 훈훈함을 자아낸다.

신다은과 건축디자이너 임성빈은 2016년 결혼했으며, 현재 임신 중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