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현 인스타그램
설현 인스타그램


AOA 설현이 때수건을 연상케하는 드레스를 입고도 긍정적인 마인드를 드러냈다.

설현은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다들 때수건 샤워볼 양배추라고 말할 때 나 혼자 팅커벨이라고 우기던 드레스. 셀렉 과정이 궁금하시다면 유튜브를 확인해주세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설현은 연두색 드레스를 입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설현의 지인들이 말한대로 때수건 샤워볼을 연상케 해 웃음을 자아낸다.

설현은 다소 난해한 디자인의 드레스도 빛나는 비주얼로 극복해 내 눈길을 끈다.

최근 설현은 tvN 새 드라마 '살인자의 쇼핑목록' 출연을 확정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