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버터' 후회, 안 비밀"…선예 10년 만의 무대, 하루 전 날 보니 [TEN★]


그룹 원더걸스 출신 선예가 tvN '엄마는 아이돌' 첫 녹화 하루 전 날 모습을 공개했다.

선예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첫 녹화 하루 전 날 연습실에서"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선예는 편안한 복장으로 연습을 마친 후 거울셀카를 찍고 있다. 특히 선예는 딸 셋을 키우고 있는 엄마라는 사실을 믿기 힘들 만큼 날씬하고 탄탄한 몸매를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이와 함께 선예는 "10년간 안 쓴 몸 끌어올리기. '버터' 고른 거 백 번 후회 한 거 안 비밀. 뒤에 '텔미 노바디' 포인트 안무 아이디어 주신 우리 언니 포에버"라고 덧붙였다.

선예는 tvN '엄마는 아이돌'을 통해 10년 만에 무대에 올라 화제가 됐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