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지소연 인스타그램
사진=지소연 인스타그램


배우 지소연이 근황을 전했다.

지소연은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랜만에 방송국에 일하러 왔어요. 예쁘게 입고 방송국 오니까 즐겁네요"라고 시작하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지소연 인스타그램
사진=지소연 인스타그램
이어 "어디에 왔는지는 다음 번에 방영될 때 말씀 드릴게요♥ 제일 죽이 잘 맞는 비즈니스 파트너 남편 많이 불러주세요"라고 덧붙였다.

사진 속에는 지소연과 송재희가 다정한 모습으로 뺨을 맞대고 있다. 2017년 결혼한 두 사람은 여전히 신혼부부 같은 달달함을 자랑했다.
사진=지소연 인스타그램
사진=지소연 인스타그램
이를 접한 전 야구선수 홍성흔 아내 김정임은 "내조도 잘하는 예쁜 맘 가진 아내♥"라고 댓글을 달았다.

또 다른 사진들은 송재희가 찍어준 것으로 보인다. 지소연은 슈퍼모델 출신다운 자태를 자랑해 시선을 끈다.
사진=지소연 인스타그램
사진=지소연 인스타그램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