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박하선/ 사진=인스타그램
배우 박하선/ 사진=인스타그램


배우 박하선이 헤어스타일에 대한 고민을 토로했다.

박하선은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언제 길러. 8월까진 연결 맞추느라 못 기름"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하선은 붙임 머리로 장발의 헤어스타일을 완성한 뒤 청순한 미모를 뽐내고 있다. 최근 작품으로 인해 머리카락을 짧게 잘랐을 때와는 확연히 다른 분위기를 풍기고 있다.

박하선은 2017년 배우 류수영과 결혼해 슬하에 1녀를 두고 있다. 최근 종영한 MBC 드라마 '검은 태양'에 출연했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