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김애리 인스타그램
사진=김애리 인스타그램


가수 김태우의 아내 김애리가 하와이에서의 근황을 전했다.

김애리는 지난달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sunset 노을 지는 모습이 내맘과 같은지 옛날생각도 나고 ~~#우리큰딸이 좋아하는 파파야도 있고~ #둘째딸 목소리도 듣고싶고 #막둥이 발표도 궁금하고 #사랑하는 남표니는 말할것도 없고 ♥#가족이그리운저녁"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카라 티셔츠에 테니스 스커트를 입은 채 포즈를 취하는 김애리의 모습이 담겼다. 럭셔리한 통창에 비친 노을과 배경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김애리는 2011년 김태우와 결혼해 슬하에 2남 1녀를 두고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