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희라, 군인 아들 등에 업혀
"오랜만에 휴가 나와 감사한 시간"
"더 건강해진 모습 감사하다"
최수종, 하희라 부부의 아들/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최수종, 하희라 부부의 아들/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하희라가 군 휴가를 나온 아들과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

배우 하희라는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오랜만에 휴가 나와서 가족이 함께 소중한 시간들을 보낼 수 있어서 감사한 시간. 군대에서 더 건강해진 모습 감사합니다. 이제 전역하는 그날까지"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군 휴가를 나온 아들이 엄마 하희라, 아빠 최수종을 등에 태우고 팔굽혀펴기를 하고 있는 모습이 담겨있다. 성인 남녀의 무게도 거뜬하게 버텨내는 늠름한 군인의 인상적이다. 하희라는 이러한 아들에게 든든하면서도 애틋한 마음을 유감 없이 드러냈다.
최수종, 하희라 부부의 아들/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최수종, 하희라 부부의 아들/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같은날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집 대문을 나서며 하희라를 향해 거수경례를 하는 아들의 모습을 담은 영상을 올리기도 했다. 하희라는 해당 영상에 "사랑해"라며 '아들 바보'의 모습을 보여다.

하희라는 1993년 배우 최수종과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두 사람은 현재 KBS2 예능 프로그램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MC를 맡고 있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