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한지민 인스타그램
사진=한지민 인스타그램


배우 한지민이 한효주와 단풍놀이를 즐겼다.

한지민은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Healing~ 고맙고 감사해hyo"라는 글과 함께 사진들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에는 공원에서 단풍 구경을 하는 한지민, 한효주이 모습이 담겼다. 이어 식당에서 마스크를 벗은 채 카메라를 향해 환하게 미소짓고 있다. 두 사람의 우월한 비주얼이 시선을 강탈한다.

이를 본 배구선수 김연경은 댓글에 하트 이모티콘을 보냈다.
사진=한지민 인스타그램
사진=한지민 인스타그램
두 사람은 지난 5일 한지민의 생일 맞아 축하하는 자리를 가진 것으로 보인다.

한지민은 티빙 오리지널 '욘더'를 차기작으로 선택했다. '욘더'는 죽은 아내로부터 메시지를 받은 남자가 그녀를 만날 수 있는 미지의 공간 '욘더'에 초대받으면서 벌어지는 이야기. 한효주는 현재 티빙 오리지널 ‘해피니스’에 출연 중이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