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현진 인스타그램
서현진 인스타그램


방송인 서현방송인 서현진이 아름다운 요가복 자태를 과시했다.

서현진은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은 고추장 찍은 멸치 룩으로 요가하고 바로 혼밥 왔어요. 주중 코스메뉴가 있길래 시켜놓고 혼자 한잔 (알콜 2%대 사이다에요)"이라며 여러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빨간색 요가복을 입은 서현진의 모습이 담겨있다. 요가하는 아나운서 답게 철저한 관리로 완성한 건강미 넘치는 몸매가 눈길을 끈다.
'의사 남편♥'서현진 몸매 비결 "혼밥 하고 요가 하고" [TEN★]
이어 서현진은 "혼밥 두려워 마세요. 한번 하면 누구랑 같이 못먹습니다. 원래 쌀국수 먹고 싶었는데 대기가 너무 길어서 아무데나 왔어요. 자리가 테라스밖에 없대요. 먹고 살겠다고 바람부는 테라스에 앉았네요"라고 덧붙였다.

서현진은 2017년 다섯 살 연상의 의사 남편과 결혼, 2년 후 아들을 출산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