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류준열 인스타그램
/사진=류준열 인스타그램


배우 류준열이 JTBC 토일드라마 '인간실격' 종영에 아쉬움을 드러냈다.

류준열은 지난 24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인간실격' 종영을 맞아 준비한 케이크가 담겨있다. 류준열의 모습과 함께 "강재와 행복했던 순간들을 찰칵"이라는 문구가 새겨져 있다.

이에 류준열은 "시원섭섭하냐 묻길래 섭섭하다고만 했다. 시원하지 않다. 섭섭하기만 하다. 떠나보내고 싶지 않다"고 밝히며 애틋한 심경을 전했다.

한편 류준열은 지난 24일 종영한 '인간실격'에서 역할대행 서비스 운영자 강재 역으로 열연했다. 그는 가수 겸 배우 혜리와 2017년부터 공개 열애 중이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