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비 인스타그램
사진=비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배우 비(정지훈)가 훈훈한 비주얼을 뽐냈다

비는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대본만이…. 살 길"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비는 창가에 앉아 대본을 열독하고 있는 모습. 대본에 집중하는 모습에서 연기를 향한 열정과 진심이 느껴진다. 베이지톤의 코트와 명품브랜드 F사의 슈즈를 멋있게 소화해낸 비주얼과 비율은 눈길을 사로잡는다. 배우 한상진은 "참 멋있단 말이지"라고 댓글을 남기며 비의 비주얼에 감탄했다.

비는 2013년 배우 김태희와 결혼했으며, 슬하에 두 딸을 두고 있다. 그는 tvN 새 드라마 '고스트 닥터'에 캐스팅됐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