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김동완 인스타그램
사진=김동완 인스타그램


그룹 신화 멤버 김동완이 의문의 상자를 열엇다.

김동완은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징어게임”이라는 해시태그와 함께 동영상과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넷플릭스 ‘오징어 게임’의 상징인 동그라미, 셈모, 네모가 그려진 상자를 오픈하는 모습이 담겼다. 상자 안에는 ‘오징어 게임’ 속 주인공들이 입었던 의상 등이 들어있다.

이어진 게시물에는 “#오징어 출근”, “#오징어 분장”이라며 상자에 들어 있던 녹색 체육복을 입은 김동완의 모습이 담겼다.

‘오징어 게임’은 벼랑 끝에 몰린 ‘사회적 약자’들이 의문의 서바이벌에 참가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해당 작품은 전 세계적으로 뜨거운 인기를 끌고 있다.

한편, 김동완은 MBN '조선판스타' 심사위원으로 활약 중이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