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정국 'Stay' 열창→원곡자 "영상 봤다, 컬래버 끝내 줄 듯"


방탄소년단(BTS) 정국이 불러 화제를 모은 'Stay'(스테이)의 원곡자 '더 키드 라로이'(The Kid LAROI)가 컬래버레이션에 대해 언급해 이목이 쏠렸다.

지난 7월 30일 방탄소년단 멤버 정국이 네이버 브이라이브를 통해 '정국이' 라는 제목으로 개인 방송을 진행했다.

방송 당시 정국은 팬들에게 'Stay'를 소개하며 "이 노래 너무 좋다. 미친 것 같다" 라 말한 후 노래를 열창했다.

곡이 끝나자 정국은 "아유 너무 좋다. 노래 너무 좋아" 라고 감탄을 드러내며 열렬한 애정을 보였다.

이에 래퍼 및 가수 더 키드 라로이는 최근 영국 라디오 방송국 'Hits Radio'(히트 라디오)에 출연해 정국과의 컬래버에 대해 밝혔다.

더 키드 라로이는 'Hits Radio'에서 '더 키드 라로이와 저스틴 비버가 'Stay' 리믹스를 만들고 정국이가 함께 하면 어떨까요?' 라는 팬의 질문을 받았다.

해당 질문에 더 키드 라로이는 "나는 BTS의 열렬한 팬이라 그렇게 되면 아주 끝내줄 것 같다. 내 말은 그들이 관심이 있다면 말이다" 라며 컬래버에 대해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또 더 키드 라로이는 "실제로 정국이 'Stay' 부르는 영상을 본 것 같은데 정말 멋있었다" 라고 덧붙이며 찬사를 보냈다.

당일 인터뷰가 공개된 이후 현지 매체 등에서도 이를 주목했다.

영국 유명 레이블 'RCA Records UK' 는 공식 트위터 계정에서 '방탄소년단 정국이 키드 라로이 'Stay'를 커버해 찬사를 받고 있다' 고 해당 인터뷰 소식을 전했다.

영국 매체 'heatworld'도 위 인터뷰에 '정국이 우리만큼 'Stay'를 사랑하는 것은 우리에게 그 노래를 훨씬 더 사랑하게 만든다' 고 공식 트위터 계정을 통해 게재했다.

한편, 정국의 '정국이' 개인 방송은 1000만명 이상 동시 시청자 수를 비롯해 24시간도 채 지나지 않아 전세계 일간, 주간, 월간 브이라이브 차트 1위를 휩쓰는 폭발적 인기를 끌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