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승수, 앤피오엔터와 전속계약
소속사 측 "최선의 지원, 아끼지 않을 것"
배우 류승수. /사진제공=앤피오엔터테인먼트
배우 류승수. /사진제공=앤피오엔터테인먼트


배우 류승수가 앤피오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앤피오엔터테인먼트는 17일 보도자료를 통해 "류승수는 무수한 작품을 통해 다져진 탄탄한 연기력과 어떤 캐릭터로도 변신이 가능한 탄력 있는 연기가 장점이라고 생각한다"며 "아직도 더 보여줄 게 많은 배우다. 다각적인 활동을 위해 최선의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류승수는 1997년 영화 '삼인조'를 시작으로 영화 '달마야 놀자', '황산벌', '슈퍼스타 감사용', '고지전', '평양성', '김종욱 찾기', '발신제한' 등과 드라마 '겨울연가', '종합병원2', '뿌리 깊은 나무', '황금의 제국', '아름다운 나의 신부', '조작', '기름진 멜로', '시크릿 부티크', '본 대로 말하라', '편의점 샛별이' 등에 출연해 이름을 알렸다.

특히 매 작품 캐릭터의 완성도를 높이는 섬세한 감정 연기로 독보적인 연기력을 인정받으며 연기파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이러한 류승수가 새 소속사에 둥지를 틀고 어떤 행보를 펼칠지 주목된다.

앤피오엔터테인먼트에는 배우 신예은, 김동희, 신은수 등이 소속돼 있다.

한편 류승수는 현재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