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퍼톤스 이장원(왼쪽)와 가수 겸 뮤지컬배우 배다해가 결혼한다. / 사진=텐아시아DB
페퍼톤스 이장원(왼쪽)와 가수 겸 뮤지컬배우 배다해가 결혼한다. / 사진=텐아시아DB


페퍼톤스 이장원과 가수 배다해가 오는 11월 결혼한다.

지난 15일 이장원은 페퍼톤스 공식 홈페이지에, 배다해는 자신의 팬카페를 통해 이 같은 소식을 전했다.

이장원은 "미래를 함께 계획하고 싶은 좋은 사람이 제 삶에 나타났다"며 "올 늦가을 장가 가려고 한다"고 밝혔다. 그는 "저희 음악을 즐겨주고 저를 존중하고 사랑해주는 가수 겸 뮤지컬 배우 배다해 씨와 함께 가족으로서의 삶을 시작해보기로 했다"고 전했다. 또한 "연초에 소개로 만나 긴 시간은 아니지만 그 시간을 뛰어 넘을 만큼 최선을 다해 진지하게 만나며 믿음을 쌓아 결혼 소식 전하게 됐다"고 했다.

이장원은 팬들과 페퍼톤스 멤버 신재평에게도 감사 인사를 전했다. 그는 "장난치듯 시작한 페퍼톤스 겨울의 비즈니스도 감사하게도 어느새 18년째 부원님들과 함께 지핀 우리의 캠프파이어는 아직 활활 불타고 있고 앞으로도 저희의 이야기는 유쾌하지만 진지하게 계속 풀어나갈 것"이라며 "재평아 열심히 할게"라고 글을 남겼다.

이장원 소속사 안테나 역시 "이장원의 결혼을 진심으로 축하한다. 새로 펼쳐질 앞날에 많은 축하와 응원 부탁드린다"며 "앞으로의 활동도 최선을 다해 함께 하겠다"고 축하 메시지를 전했다.
가수 겸 뮤지컬배우 배다해 / 사진=텐아시아DB
가수 겸 뮤지컬배우 배다해 / 사진=텐아시아DB
배다해는 "평생을 함께하고 싶은 사람이 드디어 나타났다. 이르지 않은 나이어서 둘 다 조심스러웠지만 양가의 빠른 진행 덕에 함께할 날을 서둘러 잡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아직 시간이 조금 있지만 혹여나 다른 루트를 통해 알리게 되기 전에 먼저 꼭 알려드리자는 마음으로 이렇게 조금 이르게 소식을 전한다"고 알렸다. 그러면서 "저는 페퍼톤스의 이장원 씨와 오는 11월 결혼을 약속하게 됐다. 시기가 시기인지라 조심스럽게 요란하지 않게 조용히 차근차근 준비해보려 한다"고 전했다.

배다해는 "서로 비슷한 분야의 일을 하다보니 서로의 일에 대해 존중하며 응원해주는 좋은 점들이 많다. 그래서 올해 뿐만 아니라 내년에도 좋은 작품으로 만나뵐 수 있을 것 같고, 그러기 위해서도 또 열심히 움직여 보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런 소식을 알린다는 게 아직은 조금은 어색하고 쑥스럽지만 앞으로 언제나처럼 뭐든 다 열심히 잘 해보고 또 좋은 일로 좋은 소식으로 찾아뵐 수 있도록 해보겠다"며 "항상 묵묵히 때로는 따뜻하게 제 삶과 음악을 기다려 주시고 응원해 주시는 여러분, 언제나처럼 제가 많이 사랑하고 사랑하고 사랑한다"고 팬들에게 감사를 표했다.
페퍼톤스 이장원 / 사진=텐아시아DB
페퍼톤스 이장원 / 사진=텐아시아DB
1981년생인 이장원은 페퍼톤스의 멤버로 데뷔했다. 페퍼톤스는 신재평과 이장원으로 이뤄진 남성 2인조 밴드이자 프로듀싱 유닛으로, 두 사람은 카이스트 전산학과 출신이다. 2003년 페퍼톤스를 결성해 2004년 3월 EP앨범 'A PREVIEW'로 데뷔했다. 이장원은 tvN 예능 '문제적 남자'에 출연했다.

1983년생인 배다해는 바닐라 루시의 멤버로 2010년 4월 싱글 '비행(飛行) 소녀'로 데뷔했고, 연세대학교 성악과를 졸업했다. 2010년 7월~9월 KBS 2TV 예능 '해피 선데이-남자의 자격 하모니 편'에 출연해 얼굴을 알렸다. 뮤지컬 '셜록 홈즈', '아르센 루팡', '모차르트!', '메리셸리' 등에 출연했다.

◆ 이하 이장원 글 전문

기쁜 소식

부원님들 안녕하세요
아주 오랜만의 업데이트가 부끄럽지만
가장 먼저 소식 전하고 싶은 이 곳에
글 남겨봅니다

미래를 함께 계획하고 싶은 좋은 사람이 제 삶에 나타났습니다


저 올 늦가을 장가 가려고요

저희 음악을 즐겨주고
저를 존중하고 사랑해주는
가수 겸 뮤지컬 배우 배다해씨와 함께
가족으로서의 삶을 시작해보기로 했습니다

연초에 소개로 만나
긴 시간은 아니지만 그 시간을 뛰어 넘을만큼
최선을 다해 진지하게 만나며 믿음을 쌓아
결혼 소식 전하게 되었습니다

장난치듯 시작한 페퍼톤스
겨울의 비즈니스도 감사하게도 어느새 18년째
부원님들과 함께 지핀 우리의 캠프파이어는
아직 활활 불타고 있고
앞으로도 저희의 이야기는 유쾌하지만 진지하게 계속 풀어나갈 것입니다
재평아 열심히 할게

저희 행복하게 살아보겠습니다
잘 부탁드릴게요

찡긋

2021년 8월 15일,
마음을 담아
noshel

◆ 이하 배다해 글 전문

무더위에 모두 안녕하시죠.

저는 새로운 작품이 올라가서 정신없는 시간을 보내고 있답니다. 여러분들 모두 평안하시고 별탈없이 잘 지내고 계신거죠?

다름이 아니라 오늘은 지극히 개인적인 일로 글을 남기게 되었어요. 제가 데뷔한 지 11년, 어느덧 여러분과도 함께한 시간이 이렇게 되었네요. 그래서 가장 먼저! 누구보다 제일 먼저 소식을 직접 전하고 싶어 이렇게 글을 남깁니다.

음, 글쎄요. 조금 늦었으려나요. 평생을 함께하고 싶은 사람이 드디어 나타났네요. 이르지 않은 나이어서 둘 다 조심스러웠지만 양가의 빠른 진행 덕에 함께할 날을 서둘러 잡게 되었네요. 아직 시간이 조금 있지만 혹여나 다른 루트를 통해 알리게 되기 전에 먼저 꼭 알려드리자는 마음으로 이렇게 조금 이르게 소식을 전해요.

네, 그리하여 저는 페퍼톤스의 이장원 씨와 오는 11월 결혼을 약속하게 되었답니다. 시기가 시기인지라 조심스럽게 요란하지 않게 조용히 차근차근 준비해보려 해요.

그리고 서로 비슷한 분야의 일을 하다보니 서로의 일에 대해 존중하며 응원해주는 좋은 점들이 많네요. 그래서 올해 뿐만 아니라 내년에도 좋은 작품으로 만나뵐 수 있을 것 같고, 그러기 위해서도 또 열심히 움직여 보고 있답니다.

이런 소식을 알린다는 게 아직은 조금은 어색하고 쑥스럽지만 앞으로 언제나처럼 뭐든 다 열심히 잘 해보고 또 좋은 일로 좋은 소식으로 찾아뵐 수 있도록 해볼게요.

항상 묵묵히 때로는 따뜻하게 제 삶과 음악을 기다려 주시고 응원해 주시는 여러분, 언제나처럼 제가 많이 사랑하고 사랑하고 사랑합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