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유이 인스타그램
사진=유이 인스타그램


애프터스쿨 출신 배우 유이가 예쁨 가득한 일상을 공개했다.

유이는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분 카페에서도 먹을 때 빼고는 마스크 꼭 써야해요. 항상 조심. #오늘아님주의”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카페에서 환한 미소를 짓고 있는 유이의 모습이 담겼다. 유이는 8㎏이 쪘다고 밝힌 바 있다. 하지만 사진 속 유이는 여전히 여리여리하고 청순한 비주얼을 뽐내고 있다.

한편, 유이는 2009년 그룹 애프터스쿨로 데뷔했다. 최근 오는 11일 첫 방송되는 IHQ ‘스파이시 걸스’에 출연을 예고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