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지민./
방탄소년단 지민./


방탄소년단 지민이 비현실적 미모와 신체 비율로 여심을 뒤흔들었다.

지난 2일 방탄소년단은 네이버 공식 포스트를 통해 'Permission To Dance' 멤버별 뮤직비디오 현장 바탕화면 사진을 공개했다.

짙은 흑발로 이마를 덮은 세련된 뱅 헤어스타일의 지민은 우수에 찬 깊은 눈빛으로 팬들의 시선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크롭 진과 흰색 라운드 티셔츠. 아이보리 자켓을 매치한 지민은 턱을 살짝 들어 정면을 향하고 있는 매혹적인 눈빛으로 팬들의 마음을 설레게 했다.
방탄소년단 지민, 똑같은 건 재미없잖아…섹시미남→소년미 '아미 심쿵'
방탄소년단 지민, 똑같은 건 재미없잖아…섹시미남→소년미 '아미 심쿵'
또한 눈부신 태양과 선인장으로 사막을 표현한 벽화 배경으로는 테슬 재킷과 옆트임 부츠컷의 올 블랙 의상으로 탄탄한 몸매와 비현실적인 다리 길이를 뽐냈다.

시원한 파도와 푸른 하늘을 배경으로 모래 사장에 'W'자세로 앉아있는 지민은 순수한 미소년의 모습으로 눈부신 청춘 그 자체를 보여줬다.

이에 팬들은 "신비로운 잘생김에 깊은 눈빛까지 오늘도 심장떨림", "믿을 수 없는 다리 길이에 완벽 몸매라니 천상 아이돌", "갓지민 사진으로 매일 폰 배경화면 바꿔야지", "지민 오빠 사진보고 먹던 과자 내려놓음", "다이어트를 부르는 남자", "소년에서 남자까지 팔색조 매력" 등 열렬한 호응을 보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