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이주연 인스타그램
사진=이주연 인스타그램


그룹 애프터스쿨 출신 이주연이 근황을 공개했다.

3일 이주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머리 자른 거 아니고 붙임머리 뗀 거. 시원하다"라는 멘트와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단발머리로 변신한 이주연의 모습이 담겼다. 그는 명품 브랜드의 슬리퍼와 벨트로 포인트를 준 ‘꾸안꾸’ 패션을 선보이며 어마어마한 다리 길이를 뽐내고 있다.

한편, 이주연은 최근 씨제스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