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호, 최종 음성 판정
"향후 공식 일정 소화"
"30일 추가 검사 진행"
개그맨 조세호/ 사진=텐아시아DB
개그맨 조세호/ 사진=텐아시아DB


개그맨 조세호가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이미지나인컴즈는 24일 오전 보도자료를 통해 "조세호 씨는 23일 받은 코로나19 유전자증폭(PCR) 검사에서 최종 음성 판정 결과를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보건당국으로부터 별도의 자가격리는 필요하지 않다는 의견을 받았으며, 향후 정상적으로 방송 및 공식 일정을 소화할 예정"이라며 "다만 선제적 대응 차원에서 7월 30일 코로나19 검사를 추가로 진행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소속사는 "방역 상황이 엄중한 만큼 앞으로도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며, 조세호 씨를 비롯해 모든 소속 아티스트 및 스태프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앞서 조세호는 지난 21일 '유 퀴즈 온 더 블럭' 녹화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스태프와 밀접 접촉했다. 이에 지난 23일 자가진단 검사를 통해 '음성'판정을 받았지만 혹시 모를 상황에 대비해 자가격리에 돌입했다.

함께 출연한 유재석과 조세호는 나란히 최종 '음성'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유재석과 달리 조세호는 코로나19 예방 백신을 접종했기에 2주간 자가격리 없이 활동을 이어갈 전망이다.
개그맨 조세호/ 사진=텐아시아DB
개그맨 조세호/ 사진=텐아시아DB
안녕하세요. 조세호 소속사 이미지나인컴즈입니다.

조세호 씨는 23일 받은 코로나19 유전자증폭(PCR) 검사에서 최종 음성 판정 결과를 받았습니다.

보건당국으로부터 별도의 자가격리는 필요하지 않다는 의견을 받았으며, 향후 정상적으로 방송 및 공식 일정을 소화할 예정입니다.

다만 선제적 대응 차원에서 7월 30일 코로나19 검사를 추가로 진행할 계획입니다.

당사는 방역 상황이 엄중한 만큼 앞으로도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며, 조세호 씨를 비롯해 모든 소속 아티스트 및 스태프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