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지민./ 사진출처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방탄소년단 지민./ 사진출처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방탄소년단(BTS) 지민이 '실버데이에 은반지를 주고받고 싶은 스타 1위'로 선정됐다.

지난 6월 18부터 7월 12일까지 초·중·고등 인터넷 수학교육업체 세븐에듀가 1만 282명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진행한 결과 실버데이에 은반지를 주고받고 싶은 스타 1위로 방탄소년단 지민(5,625명, 54.7%)이 뽑혔다.

지민에 이어 강다니엘(3,165명, 30.8%)이 2위를 차지했으며 그 외 박보검(917명, 8.9%), 김선호(548명, 5.3%)가 각각 3, 4위를 차지했다.

실버데이에 은반지를 주고받고 싶은 스타 1위로 뽑힌 지민은 부산예술고등학교 현대무용과에 수석 입학, 춤 실력과 더불어 특유의 아름다운 미성으로 팀 내 메인 댄서 및 리드보컬을 맡고 있다.

7월 14일 '실버데이'는 연인들이 은으로 된 반지를 주고받으며 미래를 약속하는 날이다.

한편 그룹 방탄소년단의 신곡 '퍼미션 투 댄스'(Permission to Dance)에 대한 외신들의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9일 방탄소년단은 '춤은 허락 없이 마음껏 춰도 된다'는 메시지를 담은 신곡 '퍼미션 투 댄스'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

'퍼미션 투 댄스'는 활기찬 에너지를 전파하는 긍정적인 노래로 세계적인 팝스타 에드 시런이 곡 작업에 참여했다. '즐겁다', '춤추다', '평화'를 의미하는 국제 수화를 활용한 진정성이 돋보이는 안무까지 풍성한 볼거리가 담겨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트위터 전 세계 실시간 트렌드 1위, 유튜브 인기 급상승 음악 1위에 올랐고 지니, 벅스 등 국내 실시간 음원차트에서도 발매와 동시에 정상을 차지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