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윤지, SNS 통해 근황 공개
훌쩍 큰 둘째 딸에 '흐뭇'
/사진=이윤지 인스타그램
/사진=이윤지 인스타그램


배우 이윤지가 훌쩍 큰 둘째 딸 소울 양의 근황을 전했다.

이윤지는 2일 자신의 SNS 계정에 "오늘은 우리 소울이 얼마나 컸나 한 번 볼까? 2세의 여름"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윤지는 소울 양의 손을 꼭 붙잡은 채 어딘가로 걸어가고 있다. 그의 눈에서 딸을 향한 남다른 애정이 느껴진다. 특히 소울 양은 레이스가 달린 원피스를 입고 사랑스러운 매력을 유감없이 뽐내고 있어 눈길을 끌었다.

게시물을 본 누리꾼들은 "너무 예쁘네요", "귀염둥이 소울", "와 진짜 키 큰 거 봐", "진짜 많이 컸어요", "너무 귀여워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윤지는 2014년 세 살 연상의 치과의사 정한울 씨와 결혼해 슬하에 2녀를 두고 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