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상우./사진제공=스토리앤플러스
배우 김상우./사진제공=스토리앤플러스


배우 김상우가 신생 기획사 스토리앤플러스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스토리앤플러스는 24일 이 같은 소식을 알리며 “탄탄한 연기력과 다채로운 매력을 갖춘 김상우와 함께하게 되어 기쁘다. 앞으로도 김상우가 더욱 다양한 분야에서 끼와 재능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니,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2013년 MBC 드라마 ‘여왕의 교실’을 통해 데뷔한 김상우는 안정적인 연기력과 개성 넘치는 매력으로 주목받았고, 이후 SBS ‘육룡이 나르샤’, ‘리턴’, MBC ‘이리와 안아줘’ 등 많은 작품을 통해 연기력을 쌓았다.

김상우는 최근 종영한 KBS2 드라마 ‘안녕? 나야!’에서 음문석 배우의 어린 시절인 양춘식 역을 맡아 자유분방하고 제멋대로지만 사랑만큼은 일편단심 순정남 역할을 소화하며 극의 몰입도를 높이기도 했다.

이에 훈훈한 비주얼과 깊이 있는 연기로 뜨거운 호평을 받는 김상우가 스토리앤플러스와 함께 보여줄 행보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김상우는 현재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