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윤상, 보직 이동
모비딕스튜디오行
담당 업무 미정
김윤상 아나운서/ 사진=SBS 제공
김윤상 아나운서/ 사진=SBS 제공


음주운전 혐의로 물의를 빚은 김윤상 아나운서가 SBS 아나운서 팀을 떠난다.

SBS 관계자는 17일 텐아시아에 "김윤상 아나운서가 모비딕스튜디오로 보직 이동됐다"며 "25일자로 발령된다"고 밝혔다. 본인 의사로 발령이 난 것이냐는 질문에는 "확인할 수 없다"고 했다.

모비딕스튜디오는 웹예능, 숏폼 드라마, 스낵커블 영상 등을 만드는 SBS 제작팀 중 하나다. 김윤상의 담당 업무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김윤상 아나운서는 지난 3월 4일 서울 용산구 소재 주상복합 주차장에서 술에 취해 승용차를 몰다가 벽면을 들이받는 사고를 내 경찰에 입건됐다. 인명 피해는 없었으나 주차장 벽면 소화전이 파손됐다.

당시 김윤상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08% 이상으로 면허 취소 수준에 달했다.

이에 그는 자신의 SNS를 통해 "변명의 여지가 없다. 내 잘못이다"고 사과했다.

이후 김윤상은 모든 프로그램에서 하차하고, SBS로부터 3개월 정직 처분을 받았다. 김윤상이 진행하던 '8뉴스'의 평일 스포츠뉴스는 이윤아 아나운서가 맡았다.

김윤상 아나운서는 2015년 SBS 공채 20기로 입사했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