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재영./ 사진=인스타그램
진재영./ 사진=인스타그램


배우 진재영이 철저한 관리로 완성한 탄탄한 몸매를 과시했다.

진재영은 지난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런날도 있었네요. 여행중엔 다 못 올렸던 희귀영상들. 작년 2020.1.1 이라는데 우리 곧 다시 갈수 있겠죠"라는 글과 함께 짤막한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 속 진재영은 검정색 수영복을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시원하게 쏟아지는 폭포수가 눈길을 끈다. 특히 진재영은 군살 하나 없는 완벽한 몸매 자태로 감탄을 자아낸다.
 '억대 CEO' 진재영, 폭포수 앞 명품 수영복 자태 [TEN★]
또한 진재영은 "그리운 것이 참 많은데 코로나 시대가 바꿔놓은 것은 여행뿐 아니라 집콕의 시대. 운동과 식단의 리듬이 깨진 것이 가장 큰 것 같아요. 1년 넘게 집밥만 열심히 하다보니 날은 덥고 몸은 무겁고"라며 "저 내일부터 한달 목표 설정하고 차근차근 식단, 운동 관리 다시 할거예요. 아자 아자 할수있다. 나를 위한 챌린지"라고 다짐했다.

진재영은 1995년 CF모델로 데뷔해 여러 드라마와 영화, 예능에서 활약했다. 또 자신이 운영하는 쇼핑몰로 '억대 CEO' 자리에 올랐다. 2010년 4살 연하의 프로골퍼와 결혼, 현재 제주도에 거주하고 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