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함진마마 인스타그램
사진=함진마마 인스타그램


방송인 함소원이 시어머니와 다정한 셀카를 인증했다.

3일 오후 함소원의 시어머니 함진마마는 인스타그램에는 “#시엄마와며느리”라는 해시태그와 함께 두 장의 사진이 게재됐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함께 셀카를 찍는 함소원과 함진마마의 모습이 담겼다. 두 사람은 얼굴에 손가락으로 애교 포즈를 취한 채 얼굴을 맞대 다정함을 뽐내고 있다.

함소원은 최근 종영한 TV조선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에서 각종 조작 논란에 휩싸이며 남편 진화와 함께 하차했다. 이후 SNS를 통해 자신의 잘못을 시인하고 사과한 바 있다.

이후 팬들을 이용해 여론 조작을 펼쳤다는 의혹이 제기되면서 또 한 차례에 도마 위에 올랐다. 한 매체는 함소원과 팬들의 단체 메신저 대화 내용을 공개했다. 이 대화방에서 함소원은 "A기자에게 이메일 보내주시면 감사하겠다", "C기자(유튜브) 신고 좀 많이 해주세요" 등의 발언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함소원은 해당 의혹을 전면 부인하며 법정에서 밝히겠다고 전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