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정, SNS 통해 근황 공개
김동성 어깨에 기댄 채 한 컷
/사진=인민정 인스타그램
/사진=인민정 인스타그램


전 쇼트트랙 국가대표 김동성의 아내 인민정이 의지를 다졌다.

인민정은 지난 30일 자신의 SNS 계정에 "지치지 않기로 해"라는 글과 함께 2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인민정은 남편 김동성의 어깨에 기댄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두 사람은 달달한 신혼부부의 면모를 유감없이 드러내며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내 눈길을 끌었다.

게시물을 본 누리꾼들은 "힘내요. 화이팅입니다", "조금만 더 힘내세요", "지쳐도 괜찮지만 다시 웃기로 해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인민정은 최근 김동성과 혼인 신고 소식을 전했다. 그는 "아픈 상처를 가진 두 남녀가 가정을 이루려 한다. 행복한 가정 이뤄 잘 살겠다"며 혼인신고 서류를 작성하는 모습을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