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 데뷔 30주년 맞아
SBS '런닝맨' 측, SNS 통해 축하
"도 지나칠 정도로 잘났다"
/사진=SBS '런닝맨' 공식 인스타그램
/사진=SBS '런닝맨' 공식 인스타그램


SBS '런닝맨' 측이 개그맨 유재석의 데뷔 30주년을 축하했다.

'런닝맨' 측은 10일 공식 SNS 계정을 통해 "도를 지나칠 정도로 잘났고 우리를 항상 미치기 직전에 이르게 하는 유느님. 유재석! 데뷔 30주년을 축하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유재석은 '런닝맨' 측이 보낸 커피차 앞에 서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그는 한복을 입은 채 방긋 미소를 지으며 포즈를 취했다.
/사진='런닝맨' 공식 인스타그램
/사진='런닝맨' 공식 인스타그램
이어진 사진에는 커피차 앞에 놓인 현수막이 담겨 있다. 현수막에는 유재석을 향한 '런닝맨' 측의 애정이 느껴져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한편 유재석은 1991년 KBS 제1회 대학 개그제를 통해 데뷔해 올해 30주년을 맞았다. 그는 지난 5일 방영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 출연해 "앞으로도 내 앞에 놓인 일을 하면서 한 주 한 주 살아가겠다"며 소감을 밝혔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