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챔프
뉴챔프


래퍼 뉴챔프(본명 정현철)가 음주운전 혐의로 징역 1년을 선고 받고 교도소에 수감 중이다.

6일 이데일리 보도에 따르면 뉴챔프는 지난해 세 번째 음주운전으로 적발됐고 징역 1년을 선고 받았다. 현재 교도소에서 복역 중이며 오는 6월 출소 예정이다.

뉴챔프는 "음주운전으로 고통 받은 모든 피해자들의 아픔을 통감할 때까지 깊이 반성할 것"이라고 이 매체를 통해 전했다.

일각에서 뉴챔프가 음주운전 후 도주 하려 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이와 관련해 뉴챔프는 "음주 적발은 맞지만 도주는 사실이 아니다"라고 해명했다.

뉴챔프는 2013년 EP앨범 '전시의 밤'으로 데뷔했다. 2014년 방송된 Mnet '쇼 미 더 머니3'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고 시즌 4~8까지 출연했다.

래퍼 활동 초창기엔 주목 받는 신예였지만 연차가 쌓이면서 그에 합당한 랩스킬과 커리어를 보여주지 못해 리스너들에게 뭇매를 맞았다.


김예랑 기자 noran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