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우먼 황신영, 결혼 3년만 임신
인공수정 → 세쌍둥이 임신
"좋은데 걱정되고 떨려"
사진=황신영 인스타그램
사진=황신영 인스타그램


개그우먼 황신영이 세쌍둥이를 임신했다.

황신영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저 어떡해요. 제 뱃속에 세 명의 아이들이 있대요. 정말 너무 감격스럽고 너무 신기하고 너무 좋은데 한편으로는 걱정되고 막 떨리고 그래요"라고 전했다.

이어 "제가 아이들을 굉장히 사랑하는 걸 하느님께서 아시고 세 명이나 갖게 해주셨나봐요"라며 "의사 쌤도 엄청 놀라셨어요. 너무 축하한다고 하면서 세 명 다 키울 자신 있냐고 물어보셔서 저는 바로 '네, 당연하죠'라고 씩씩하게 대답하긴 했는데 사실 겁이 많이 납니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황신영은 "삼둥이가 아주 건강하게 잘 태어날 수 있을지 부터 막 모든 게 다 걱정만 돼요"라며 "그래서 제 배도 처음부터 막 많이 나오고 그런 거였나 생각도 들고요. 그래서 이것저것 많이 다 먹고 싶고 그랬나"라고 임신 초기를 회상했다.
사진=황신영 인스타그램
사진=황신영 인스타그램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세쌍둥이 초음파 사진을 들고 있는 황신영의 모습과 초음파 사진이 담겨 눈길을 끈다.

황신영은 2017년 비연예인 남편과 결혼했다. 최근 인공수정을 통해 결혼 3년 만에 임신을 했다고 알린 바 있다. 이하 황신영 SNS 글 전문베베님덜...저...세쌍둥이래요~!! 베베님덜 저 어떡해여... 제 뱃속에 세 명의 아이들이 있데여.. 정말 너무 감격스럽고 너무 신기하고 너무 좋은데.....한편으로는 걱정되고 막 떨리고 그래요.... ⠀

제가 아이들을 굉장히 사랑하는 걸 하느님께서 아시고 세명이나 갖게 해주셨나 봐요...너무 행복해서 어찌해야 할지를 모르겠는데....저.... 세쌍둥이...잘 키울 수 있겠죠??

의사쌤도 엄청 놀라셨어요...⠀ 너무 축하한다고 하시면서 세명 다 키울 자신 있냐고 물어보셔서 저는 바로 네~!!당연하죠~!!라고 씩씩하게 대답하긴 했는데..사실 겁이 많이 납니다....삼둥이가 아주 건강하게 잘 태어날 수 있을지부터 막 모든게 다 걱정만 돼요. 너무 걱정만 하면 안되는데...⠀

그래서 제 배도 처음부터 막 많이 나오고 그런거였나 생각도 들구여;ㅎㅎ그래서 이것저것 많이 다~ 먹고 싶고 그랬나...⠀흐어.. 놀라움의 연속이 계속되고 있어요.. 아직도 믿어지지가 않아요...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