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지민 공식 트위터
/사진 = 지민 공식 트위터


그룹 방탄소년단 지민이 눈부신 미모로 따뜻한 봄을 먼저 느끼게 했다.

방탄소년단 지민은 8일 공식 트위터를 통해 “아직 날씨가 쌀쌀하니 따뜻하게 입고 다니세요! #JIMIN”라는 글과 함께 셀카를 공유했다.

사진 속 지민은 검정색 비니를 뒤로 넘겨 쓴채 금발의 헤어와 뽀얀 피부결 인형같은 이목구비로 단숨에 시선을 사로잡았다.

브이 포즈를 취하고 있는 지민의 작은 얼굴이 더욱 돋보이는 루즈핏의 내추럴한 니트가디건을 착용, 설렘 가득한 남친미 비주얼은 여심을 자극했다.

이에 전세계 트렌드에 Jiminie 가 오르고 한국 실시간 트렌드 1위부터 10위까지 “지민이두”, “우리 지민”, “감기 조심”이 차지했다.

일본내 뜨거운 인기로 유명인 랭킹 트위플(Twipple) 2위에도 순식간에 올랐다.

아랍의 연예 매체인 '셀럽스 애러빅(Celebs Arabic)'은 지민이 글을 올린지 3분 만에 지민의 사진과 트윗 내용을 그대로 올려 팬들과 함께 실시간 공유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지난 7일(현지시간) 발표된 제 63회 그래미 어워즈 시상식 공연자 전체 라인업 퍼포머 명단에 올랐다. 특히,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 부문에 노미네이트되어 한국 가수 최초로 그래미 후보에 올랐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